[차원용 아스팩미래기술연구소장]”미국 자율주행차 기술 웨이모가 으뜸”

0

관련 보고서 다운로드 이미지

차원용 아스팩미래기술연구소장 wycha@nuri.net

차원용, 국가과학기술심의회자율주행차도 구글이다.

구글, 테슬라 등 11개 기업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자동차국(DMV)에 제출한 ‘2016 자율주행모드 해제 보고서’에 따르면 구글 모기업 ‘알파벳’ 자율주행차 사업부문 ‘웨이모’의 자율주행차 기술력이 현저히 앞서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2일 기준으로 DMV가 자율주행테스트를 승인한 기업은 웨이모, BMW를 비롯해 총 31개 기업이다. 승인 기업은 매년 12월 1일부터 1년간의 테스트 결과를 이듬해 1월 1일까지 DMV에 보고해야 한다. 웨이모 등 총 11개 기업이 보고서를 제출했고 DMV는 이를 지난 2월 공개했다. 미국은 자율주행차 정책과 규정이 주마다 다르지만 캘리포니아주 규정은 그나마 표준화돼 있어 DMV에 제출한 보고서는 신뢰할 만하다.

구글, BMW 등 11개 기업 자율주행모드 주행거리 및 해제 건수 비교 / 자료:미국 캘리포니아주 자동차국(DMV)

구글, BMW 등 11개 기업 자율주행모드 주행거리 및 해제 건수 비교 / 자료:미국 캘리포니아주 자동차국(DMV)

보고서를 살펴보면 웨이모는 지난해 평균 5128마일(8253㎞)마다 자율모드를 해제해 기술력, 안전성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자율모드 해제는 운전자가 상황을 판단하고 수동 모드로 전환하는 ‘운전자 해제’와 자율주행차가 운전자에게 운전을 넘기는 ‘자율차 해제’로 나뉘며, 보고서에는 두 가지 경우가 모두 포함됐다. 다음으로 △BMW 638마일 △포드 197마일 △닛산 146마일 △GM 크루즈 54마일 △델파이 17.6마일 △테슬라 3마일 △메르세데스-벤츠 2마일 △보쉬 0.68마일 순이다.

REPORT구글보고서이미지2

혼다는 공공도로가 아닌 곳에서 테스트를 진행해 데이터가 없고 폭스바겐은 2016년 도로주행테스트를 하지 않아 데이터가 없다. 자율주행테스트에 투입된 차량은 9개 기업 총 103대다. 이 중 웨이모가 60대를 투입했고, 다음으로 GM 크루즈 25대, 닛산 5대, 테슬라 4대 순이다.

2016년 기준 전년 대비 웨이모의 자율주행테스트 1000마일당 '자율차 해제' 건수(좌)와 '운전자 해제' 건수(우) / 자료:미국 캘리포니아주 자동차국(DMV)

2016년 기준 전년 대비 웨이모의 자율주행테스트 1000마일당 '자율차 해제' 건수(좌)와 '운전자 해제' 건수(우) / 자료:미국 캘리포니아주 자동차국(DMV)

특히 웨이모의 활약이 두드러진다. 전체 자율주행거리는 2015년 42만4331마일에서 지난해 63만5868마일로 늘렸다. 이 수치는 DMV에 기업들이 보고한 전체 주행거리(67만6656마일)의 97%에 해당한다. 자율주행모드 해제 건수도 2015년 341건에서 지난해 124건으로 줄였다.

관련외신: Uber’s autonomous cars drove 20,354 miles and had to be taken over at every mile, according to documents

IT 매체 리코드는 우버 내부 문건을 입수해 지난 3월 16일 공개했다. 3월 8일까지 피츠버그, 샌프란시스코, 템피에서 43대 차량으로 주행한 거리는 총 2만354마일이었다. 자율주행모드 해제건수는 무려 2만5443건으로 평균 0.8마일마다 자율주행모드를 해제해 운전자 도움을 받았다. 이는 끊임없이 변하는 교통 상황에 완벽 대응하지 못했다는 의미다. 게다가 우버 해제 건수에는 ‘운전자 해제’ 데이터는 포함되지 않았다. 최근 영국 일간 가디언은 우버 기술력이 웨이모의 5000분의 1 수준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우버 자율주행모드 해제 건수별 주행거리(2017.2.1~2017.3.8)를 나타낸 표로 0.8마일마다 자율주행모드를 해제했다. IT 매체 리코드는 우버가 지난 1월 평균 0.9마일마다 자율주행모드를 해제한 것을 예로 들며 "발전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퇴보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 자료:리코드

우버 자율주행모드 해제 건수별 주행거리(2017.2.1~2017.3.8)를 나타낸 표로 0.8마일마다 자율주행모드를 해제했다. IT 매체 리코드는 우버가 지난 1월 평균 0.9마일마다 자율주행모드를 해제한 것을 예로 들며 "발전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퇴보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 자료:리코드

종합하면 자율주행차 개발 프로젝트 ‘보그’(Borg)를 추진하는 아마존 정도가 변수로 남아있을 뿐 웨이모가 자율주행차 플랫폼을 장악할 가능성은 매우 크다.

REPORT2015-08-06 AM 10-13-14

우리는 이러한 움직임을 인식해 표준화된 정책 가이드라인을 수립하고 자율주행차를 위한 프레임워크를 만들어 기업이 ‘기술확산점’(Tipping Point)에 도달할 때까지 주행 데이터를 공유하도록 해야 한다. 또한, 기업들이 도로주행테스트를 할 수 있도록 자율주행차 구축 비용 지원도 선행돼야 할 것이다.

관련 보고서 다운로드 이미지

차원용프로필예시

About Author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