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첫 AI 스피커 ‘홈팟’ 공개… 아마존·구글과 격돌

0

애플이 인공지능(AI) 스피커 홈팟을 선보이며 구글, 아마존과 본격 경쟁을 예고했다.

애플은 5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7 개막 행사에서 AI 스피커 '홈팟'을 공개했다. 애플이 AI 스피커를 발표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REPORT2015-08-06 AM 10-16-07

애플은 과거 아이팟을 통해 이동중 음악을 듣는 방식을 선도했으며, 향후 홈팟이 집에서 무선으로 음악을 듣는 방식을 새롭게 정의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홈팟은 애플 AI 음성비서 서비스 '시리'를 탑재한 스피커다. 기기 내부에 7개 빔포밍 스피커와 4인치 서브 우퍼를 창작, 오디오 기능을 강화했다. 6개 마이크는 시리 음성 명력을 정확하게 인식할 수 있도록 돕는다. A8 칩셋은 명령을 수행하기까지 모든 과정을 콘트롤 하는 두뇌 역할을 맡는다. 

애플의 첫 AI 스피커 홈팟. / 사진=애플

애플의 첫 AI 스피커 홈팟. / 사진=애플

홈팟은 4000만곡 이상 음원을 갖춘 음악 플랫폼 애플뮤직과 연동해 이용자가 원하는 음악을 광고 없이 즐길 수 있다. 이용자 성향에 맞는 음악을 추천하는 기능도 갖췄다. 애플 가전 제어용 플랫폼 '홈킷'과 연동, 가정용 음성인식 서비스 허브 역할도 기대된다. 어쿠스틱모델링 기능은 거실, 방 등 기기가 놓인 위치를 자동으로 인식해 스피커 음량을 효과적으로 송출한다.

홈팟 가격은 미국 기준으로 349달러(약 39만원)다. 12월 호주, 영국, 미국에서 화이트와 스페이스 그레이 색상으로 우선 출시된다. 국내 출시 여부는 미정이다.

applemusic, 애플뮤직

홈팟은 글로벌 AI 스피커 시장에서 아마존 에코, 구글홈 등과 경쟁한다. 시장조사업체 이마케터에 따르면 5월말 기준으로 미국 AI 스피커 시장은 아마존 에코 점유율이 70.6%로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구글홈은 23.8%로 뒤를 이었다. 홈팟 성패에 따라 AI 시장 지각 변동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홈팟은 정말 멋지고 새로운 AI 스피커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REPORT글로벌 IP Activity 이미지_소

WWDC 2017 행사는 9일(현지시간)까지 열린다. 애플은 WWDC 개막 행사에서 △iOS 11 △와치OS 4 △맥OS 하이 시에라 △아이맥 프로 △아이패드 프로 10.5인치 & 12.9인치 등을 공개했다. 이튿날 행사에는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부인 미셸 오바마가 연사로 나설 예정이다.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