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로그램 특허출원↑..상용화 앞당기나

0

입체영상 구현 홀로그램 특허가 뜬다.

특허청은 29일 최근 4년간(2012~2015년) 홀로그램 특허 출원(신청)이 총 343건으로 연평균 85.8건이라고 밝혔다. 2006년부터 2011년 사이 연평균 출원 39.8건(239건)의 곱절을 넘어서는 수치다.

REPORT글로벌 IP Activity 이미지_소

출원된 홀로그램 기술은 △반투명막에 동영상을 투영하는 ‘플로팅(floating) 홀로그램’ △빛을 조절해 공간상 입체영상을 구현하는 ‘전통 홀로그래피(holography)’ △오로라 생성 원리를 이용한 ‘플라스마(plasma) 홀로그램’ △사용자와 상호작용하는 기술 ‘햅틱 홀로그램’ 등으로 나뉜다.

최근 10년간 국내 홀로그램 특허 출원건수 / 자료:특허청

최근 10년간 국내 홀로그램 특허 출원건수 / 자료:특허청

출원 비중은 내국인이 압도적으로 많다. 2008년까지는 외국인 비중이 높았으나 이후 내국인 출원이 점차 늘어 작년에는 전체 96%를 내국인이 차지했다. 국내 홀로그램 관련 연구가 활발해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출원 주체별 홀로그램 특허 누적 현황(2012~2015) / 자료:특허청

출원 주체별 홀로그램 특허 누적 현황(2012~2015) / 자료:특허청

출원 주체는 기업·대학·연구소가 최근 4년간 누적 출원 대부분(90.4%)을 차지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18.4%(63건)로 출원이 가장 활발하다. 다음으로 삼성전자 12.0%(41건), LG 8.7%(30건) 순이다.

출원인별 홀로그램 특허 누적 현황(2012~2015) / 자료:특허청

출원인별 홀로그램 특허 누적 현황(2012~2015) / 자료:특허청

특허청 마정윤 전자부품심사팀 과장은 “홀로그램은 건축, 교육, 의료 등 산업 전반에 다양하게 쓰인다”며 “미래 시장 선점을 위한 범정부 지원과 산학연 연구개발 및 특허 등록이 활발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REPORT글로벌드론특허집중분석 썸네일

나유권 기자 ykna@etnews.com